디비저장소

힐 부부 외계인 납치 사건 그 진실은?

2020. 11. 9. 03:38
반응형

힐 부부 외계인 납치 사건, 때는 1961년도 9월 19일 저녁 10시 30분, 우체국을 다니고 있는 남편 바니 힐과 사회복지사 부인 베티 힐 부부는 모처럼 휴가를 내어 캐나다에 놀려갔다가 자동차를 타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 미국 뉴 햄프셔 인근을 지나던 중 하늘에서 밝은 빛을 내는 비행물체를 보게 된다

 

외계인 납치 사건


처음에는 그 비행물체가 UFO라 생각하지 못하고 그냥 지나가겠지?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운전을 하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그 UFO는 고도를 낮추며 자동차를 따라왔다고 한다

이상하다 생각한 힐 부부는 화이트산의 인디언해드 지역 부근에서 차를 멈추자 그 비행물체도 덩달아 비행을 멈추었다고 한다 힐 부부가 본 UFO는 원반형태로 여러개의 창문들이 있었고 그 창문에 밝은 빛이 새어나오고 있었고 사람형상을 한 검은 그림자가 쳐다보고 있었다고 한다

 



더욱 궁금해진 남편 바니는 망원경을 꺼내 관찰하니 UFO의 창문에는 사람이 아닌 외계인들이 무려 11명이나 서서 지켜보고 있었다고 한다 무서워진 힐 부부는 곧바로 차를 타고 집으로 돌아왔다

 

악몽


그리고 이상한점은 힐 부부는 매일 밤마다 이상한 악몽을 꾸었다

 

특히 부인 베티는 외계인들에게 생체실험을 당하는 꿈을 계속 꾸었고 베티는 꿈에서 깨어나자마자 남편에게 이 일을 말하자 남편도 같은 꿈을 꾸었다고 한다

매일 밤 힐 부부는 같은 꿈을 꾸었다는것이 이상했던 두 부부는 신경정신과의사를 찾아가 상담을 했다
최면치료를 받게 되었는데 잃어버린 기억의 일부를 찾게 된다

그 기억은 실제로 외계인들에게 끌려가 생체실험을 당했다는 기억이었다

 

이 두 부부는 밤마다 꿈을 꾼게 아니었다 실제로 잡혀가서 생체실험을 당하고 기억이 지워진채 다시 집으로 보내졌던 것이다

이들이 납치되기전 UFO는 작은 형태가 아닌 거대한 UFO였다고 한다
힐 부부는 외계인들에게 잡혀간뒤 온갖 생체실험을 통해 고통을 겪었지만 외계인이 제스처를 취하자 고통이 감쪽같이 사라졌다고 한다

 

외계인 그레이 행성

 

그리고 베티는 우연히 우두머리 외계인과 대화를 했다고 한다

 

베티는 자신에게 고통을 주는 이유가 무언인지를 물어보자 "고통을 주거나 해치지 않을 거다 단지 실험만 할뿐이라고 대답을 했다 또한 이들이 사는 별을 알려주었다 그 행성은 바로 제타 레티큘리 였다 지구로부터 39광년 떨어진 곳으로 상당히 먼 거리의 별이다
지구인들의 기술력으로 절대로 갈수 없는 거리다 우리는 문명이 상당히 발전했다 먼 거리의 있는 별들을 쉽게 드나들수 있다 지구도 포함이 된다"는 그 외계인의 주장이었다

힐 부부가 본 외계인은 머리가 크고 눈이 크며 화살표 코에 키 1 ~ 1.5m의 작은 외계인이었다고 한다
이 외계인은 바로 그레이 외계인이다

 

힐 부부의 납치 사건을 보자면 51구역이 생각난다...

 

 

2020/11/10 - [공포/미스터리] - 외계인들에게 납치 당한 네 명의 대학생들

2020/11/08 - [공포/미스터리] - 미국 51구역의 비밀 UFO와 외계인의 존재

 

미국 51구역의 비밀 UFO와 외계인의 존재

51구역(Area 51)은 미국 네바다주 사막에 위치한 비밀 기지로 일반인은 물론 고위 간부들 조차 허락을 맡지 않으면 출입이 철저히 통제되어 있는 곳이다 그 이유는 아주 오래전부터 51구역은 UFO 그

topicis.tistory.com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